김포로 닷컴 : 김포시의회, 김포한강선(지하철 5호선) 정상 유치 방안 마련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최종편집: 2020-10-22
로그인
뉴스홈 > 김포로사설/칼럼
2020-09-24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김포시의회, 김포한강선(지하철 5호선) 정상 유치 방안 마련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김포시의회가 지난 22일 김포아트빌리지 다목적홀에서김포한강선(지하철 5호선) 정상 유치 방안을 주제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좌장을 맡은 김종혁 의원과 김인수 부의장, 곽종규 김포저널 대표, 김종식 한강신도시클린데이 위원이 참석해 김포한강선(지하철 5호선) 정상 유치 방안 마련에 머리를 모았다.

먼저 김포한강선 정상 유치를 위한 고찰을 주제로 발제에 나선 김인수 부의장은 국토교통부와 서울시·인천시·김포시의 김포한강선 관련 추진 현황 김포시의 김포한강선 유치관련 문제점 건폐장 관련 사실관계 등에 대해 발표하며 논제를 던졌다.

발제에서 김인수 부의장은 김포시 발전을 위해 김포한강선(지하철 5호선)의 정상유치는 반드시 필요하며 전략적 방안 수립을 위해 건폐장 이전 문제를 포함한 모든 방안에 대해 공론화 과정이 필요하다며 화두를 던졌다. 이어 김포시가 논의를 회피할 것이 아니라, 건폐장 관련 사실관계에 대해 명확히 확인하고, 보다 전략적으로 김포한강선 유치를 위해 적극적으로 대응해 달라고 말했다.

이어진 토론에서 곽종규 김포저널 대표는 대도시광역교통위원회의 광역교통 2030’과 경기도에서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 건의한 신규노선에 포함 된 김포한강선에 대해 설명하며 김포한강선은 이미 광역교통2030’ 반영 등 공식화 된 사항임에도 김포시가 적절하게 대응하지 못하고 있다며 김포시 태도의 모호성을 지적했다. 또한한강선 유치에 대한 김포시 전략 공개와 건폐장은 무조건 안된다는 생각의 전환이 필요하다고 주장하며 지역 현안의 전략적 문제를 다룰 전현직 선출직 공직자 논의체를 고민해 달라고 제안했다.

마지막으로 발언에 나선 한강신도시 클린데이 김종식 위원은 시민들의 의견을 대변해 현재 제시된 국자노선보다 직선 노선을 원한다며 이에 대한 충분한 설명과 설득이 부족했음을 지적했고, 건폐장 문제에 대한 보다 과학적이고 현실적인 측면의 설명과 대안 제시가 필요하며 GTX-D와 김포한강선의 병행 가능성에 대한 설명을 요청했다.

좌장을 맡은 김종혁 의원은 이번 토론회의 개최 취지가 알려진 후 많은 분들의 우려가 있는 것을 알고 있다오늘 토론회 자리는 건폐장 수용을 조건으로 김포한강선을 유치하자는 것이 아닌 광역철도계획 반영 등 정상유치를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현실적인 한계가 있지만 정상유치의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토론회 개최 소감을 전하며 마무리 됐다.

한편 시의회는 코로나-19 방지를 위해 이날 토론회를 청중없는 비대면방식으로 진행하며, 김포시의회 공식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생중계했는데 많은 시민들이 실시간 질문을 잇는 등 큰 관심을 끌었다.

김포시 정책토론회는 시의회 페이스북을 통해 다시 볼 수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편집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김포로사설/칼럼섹션 목록으로
김포시, 좋은 일자리 창출...
유영록 김포시장‘제30회 ...
김포시‘도시기본계획 일부...
통진농어민문화체육센터 매...
2017 김포 정명(定名) 1260...
선거기간동안 댓글달기 기능이 정지됩니다. 많은 양해 부탁드립니다.
이전기사 : 김포시농업기술센터, 농촌자원 개발 연구회 회원 모집 (2020-04-28)
김포로 닷컴은 독자여러분을 위해 항상 최선을 다합니다.
평통 김포시협의회,김포우리병원과 북한이...
(재)김포문화재단 제3대 신임 대표이사 선...
김포署, 제 67대 여개명 경찰서장 취임
준희농장, 드림스타트와 정기후원 협약
김포소방서, 일반인 화재진압 유공자 표창 ...
바르게살기운동김포시협의회‘사랑 나눔 약...
“김포시자원봉사센터-건사협 김포시지회 ...
<기고>선거가 끝나면 무슨 일을 하나요
겨울철 대표간식 “붕어빵으로 사랑을 나눠...
김포항일의병운동과 인물을 조명하는 학술...
김포시, 2020년도 여름방학 대학생 아르바이트 모집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