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로 닷컴 : ‘장기패션로데오 상가’ 스마트상점 집중 육성을 위한 시범상가 선정
 
최종편집: 2020-10-22
로그인
뉴스홈 > 정치/시정
2020-09-23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장기패션로데오 상가’ 스마트상점 집중 육성을 위한 시범상가 선정

김포시 장기패션로데오상가가 지난 17일 중소벤처기업부와 소상공인진흥공단에서 추진하는 스마트 시범상가사업지로 선정됐다.

스마트 시범상가는 VR(가상현실), AR(증강현실), IoT(사물인터넷)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집중 보급해 소상공인의 경영서비스 혁신거점으로 육성하는 사업으로 코로나19로 인한 소비유통의 급격한 변화로 비대면, 디지털화에 대응하기 위한 것이다.

이번 사업에 선정된 장기패션로데오상가는 20033월 김포 최초의 패션아울렛타운으로 문을 연 이래 김포한강신도시에 아울렛 부지가 편입됨에 따라 20083월 신도시에 인접한 현재의 부지로 확장 이전하며 김포 최대의 아울렛으로 성장했다.

장기패션로데오상가는 이번 사업 추진을 위해 상반기부터 준비하며 스마트 상가를 위한 별도의 TF팀을 구성하는 등 적극적인 참여의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장기패션로데오상가는 이번에 복합형 시범상가로 선정돼 상가 특성에 맞춰 스마트 기술과 스마트 오더로 나눠 지원되며, 상점가에 설치되는 디지털 사이니지가 상점위치, 취급제품 및 지역명소 등을 종합적으로 안내하게 된다.

스마트 기술은 VRAR을 활용한 스마트 미러, 사이즈에 맞는 신발의 모형을 보여주는 풋 스캐너 등으로 경영과 서비스 혁신을, 스마트 오더는 모바일기기 등을 활용해 예약 및 현장 주문, 결제가 가능한 시스템을 도입 지원한다.

스마트 기술은 점포당 500만 원(35), 스마트 오더는 점포당 35만 원(60)이 지원되고, 상점가에 설치되는 디지털 사이니지는 1억 원(2)을 지원, 최대 약 3억 원 가량이 지원된다.

김포시는 이번 스마트 시범상가 사업 추진으로 4차 산업혁명 혁신 기술을 소상공인 골목상권에 도입해 대기업과의 기술 격차를 좁히고 코로나19로 감소된 매출 회복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따라 소비유통환경의 비대면 디지털화가 급격한 속도로 일상에 뿌리내리고 있어 디지털 경제의 인프라 구축을 통해 소상공인들의 경영환경서비스 개선을 추진해 자영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편집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정치/시정섹션 목록으로
“새아침 대화” 김포1동.
김종혁 의원‘대한민국 지...
김동식 시장 예비후보
김포시, 2016 대한민국 ICT...
“4.13 시의원 보선은‘지...
선거기간동안 댓글달기 기능이 정지됩니다. 많은 양해 부탁드립니다.
다음기사 : 추석 명절 연휴기간 문 여는 병원·의원 및 약국 운영 안내 (2020-09-23)
이전기사 : 김포시, GTX-D 시민 열망 모은다… 온라인 서명운동 돌입 (2020-09-18)
김포로 닷컴은 독자여러분을 위해 항상 최선을 다합니다.
평통 김포시협의회,김포우리병원과 북한이...
(재)김포문화재단 제3대 신임 대표이사 선...
김포署, 제 67대 여개명 경찰서장 취임
준희농장, 드림스타트와 정기후원 협약
김포소방서, 일반인 화재진압 유공자 표창 ...
바르게살기운동김포시협의회‘사랑 나눔 약...
“김포시자원봉사센터-건사협 김포시지회 ...
<기고>선거가 끝나면 무슨 일을 하나요
겨울철 대표간식 “붕어빵으로 사랑을 나눠...
김포항일의병운동과 인물을 조명하는 학술...
김포시, 2020년도 여름방학 대학생 아르바이트 모집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