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로 닷컴 : 풍무동 도축시설 폐지…테마형 판매시설로 이전
 
최종편집: 2020-08-11
로그인
뉴스홈 > 정치/시정
2020-07-01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풍무동 도축시설 폐지…테마형 판매시설로 이전
정하영 김포시장 “20년 숙원사업 해결… 시민과의 약속 지켜”

김포시가 우석식품 등과 풍무동 도축시설을 폐지하고 육가공업을 이전하는 양해각서를 체결하면서 수십 년 이어온 고질민원이 드디어 해결될 전망이다.

김포시는 1일 김포도시공사, 우석식품, 우림식품과 풍무동 우석식품 이전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각서에 따라 우석식품은 7월 말 이전부터 도축작업을 전면 중단한다.

이어 도시공사가 추진하는 북부지역 관광단지로 판매와 식체험이 가능한 육가공업을 이전한 뒤에는 현재의 시설을 아예 폐지할 예정이다.

해당지역은 우석식품이 1992년 도축사업을 시작할 당시만 해도 공장만 일부 있을 뿐 주택들이 없어 민원발생이 없었다.

하지만 주변에 아파트 등 공동주택이 하나둘 늘어나면서 2002년부터 봄여름 철이면 도축장의 악취와 소음으로 주민들이 민원이 끊이지 않았다.

한편 김포도시공사는 이번 양해각서에 따라 내년 상반기 중 김포시 도시기본계획이 승인되면 우석식품의 사업장을 관광단지로 이전하는 기본협약 및 확약서도 체결할 예정이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협약식에서 우석식품과 우림식품의 적극적인 협조에 매우 감사드린다“20년 숙원사업을 해결하고 시민과의 약속을 드디어 지키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정 시장은 관광단지로 이전이 완료되면 가공, 판매, 식체험이 모두 가능해 기업의 성장은 물론 김포시의 관광산업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하게 될 것이라며 모든 행정적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함종수 우석식품(우림식품) 대표는 앞으로 홀가분한 마음으로 지역주민들을 대할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라며 국내 최고의 육가공 기술을 바탕으로 관광산업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편집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정치/시정섹션 목록으로
김포생활개선회 2016 행복...
김포2동 시민과의 대화
“올 겨울‘노로바이러스’...
시, 농․특산물 통합...
시, 한강신도시 건설업체와...
선거기간동안 댓글달기 기능이 정지됩니다. 많은 양해 부탁드립니다.
다음기사 : 김주영 의원,‘한국가스공사 민영화 차단’법안 발의 (2020-07-04)
이전기사 : 정하영 시장, 취임 2주년 '성과 및 정책 토론회' 개최 (2020-07-01)
김포로 닷컴은 독자여러분을 위해 항상 최선을 다합니다.
김포署, 제 67대 여개명 경찰서장 취임
준희농장, 드림스타트와 정기후원 협약
김포소방서, 일반인 화재진압 유공자 표창 ...
바르게살기운동김포시협의회‘사랑 나눔 약...
“김포시자원봉사센터-건사협 김포시지회 ...
<기고>선거가 끝나면 무슨 일을 하나요
겨울철 대표간식 “붕어빵으로 사랑을 나눠...
김포항일의병운동과 인물을 조명하는 학술...
전국장애인승마대회서 운양고 허준호군 그...
김포시새마을회, 추석 맞이 사랑의 쌀 3,30...
김포시, 2020년도 여름방학 대학생 아르바이트 모집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