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로 닷컴 : 황당한 김포시의 방독면 보관
 
최종편집: 2020-04-01
로그인
뉴스홈 > 김포로사설/칼럼
2017-08-18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황당한 김포시의 방독면 보관
봉성천 배수펌프장에 보관돼...화생방 상황 시 우려 커...
김포시의 교육용 방독면.

최근 북한의 괌타격설로 한반도 전쟁에 대한 위기설이 높아지는 가운데 2017년 을지연습을 앞두고 김포시의 화생방 장비인 방독면이 봉성천 배수펌프장에 보관돼 있다는 소식이 들려 듣는 이를 당혹케 하고 있다.

원래 방독면은 화재와 유독가스에 대비한 것으로 유사상황 시 지근거리에 있어 바로 대처를 할 수 있어야 함에도 생뚱맞게 봉성천에 있다는 사실은 참 이해하기 어려운 사실이라는 것이다.

이에 대해 김포시 관계자는 민방위 장비와 화생방 장비를 별도 보관할 수 있는 장소(전용창고)를 확보하거나 읍동 주민센터 등에 통합 보관하라는 게 국민안전처 지침이다.”면서방독면 보관 전용창고가 있는 김포시를 타시군이 부러워하는 입장도 있다고 답변했다.

그러나 돌발 상황 시 11초가 급한 상태에서 봉성천에서 사우동으로 방독면이 전달한다는 것은 이미 목숨을 포기하라는 얘기 아니냐란 질문에는 그런 상황이라면 할 말이 없다. 그러나 전쟁에는 조짐이나 징후가 있기 마련이어서 그에 따른 방독면 불출계획에는 문제가 없으리라 본다고 말했다.

또한 김포시가 보유한 방독면(9214) 중 일반적인 유통기간인 10년을 넘긴 것이 35%가 넘는 2,590(제조년도 2006.12.18.)가 있다는 지적에도 유통기한을 넘긴 방독면에 대해서는 셈플링 작업을 통해 활용여부를 정하는데 2005년도까지 생산된 제품은 사용금지이고 그 이후 것은 문제가 없다고 답변해 정화통의 내구연한과 셈플링과의 역학관계를 궁금케 했다.

또 상황시 방독면은 누가 배달을 하고 각과 인원에게 전달을 할 것인지에 대해서도 상황시에는 병무과 조직이 생겨 방독면 분출계획에 따른다고 답변해 과연 한시가 급한 상황에 제대로 된 배분이 될지 의구심을 갖게 했다.

1천여명이 넘는 김포시에서 방독면을 제대로 착용할 수 있는 사람이 얼마나 되는지 교육은 받았는가라는 질문에 군대를 다녀온 사람들은 제대로 착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며 민방위교육 시간에 착용방법을 알려주고 있다고 말해 김포시가 보유하고 있는 방독면에 대한 정화통의 탈, 부착과 착용시간의 효과 지속성(VX,사린,천연두,탄저 등에 대한 상식) 등의 교육이 절실한 것으로 생각됐다.

종합적으로 북한에 의한 전쟁위험이 어느 때보다 높아 이에 따른 국내 증시 3%대 하락, 달러 환율 급등 등의 소식이 들려오는 요즘에 을지연습 때만이라도 화생방에 대한 방독면 훈련을 제대로 치렀으면 한다.

나아가 방독면의 보관이 시청을 비롯한 13개읍면과 사업소 별로 구분돼 실행되는 게 어떤지 생각해 볼 일이며, 경각심을 갖고 교육에나 씀직한 방독면 2,590개의 교체를 김포시에 정중하게 권고한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두길회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김포로사설/칼럼섹션 목록으로
통진농어민문화체육센터 매...
시, 사회적기업경기재단과 ...
김포시 아트빌리지 똑바로 ...
2017 김포 정명(定名) 1260...
김포시“녹색생활실천 벼룩...
선거기간동안 댓글달기 기능이 정지됩니다. 많은 양해 부탁드립니다.
다음기사 : 김포시 아트빌리지 똑바로 인수해라! (2017-10-16)
이전기사 : 민원인을 범법자로 만드는 운양동 주민센터? (2017-08-13)
김포로 닷컴은 독자여러분을 위해 항상 최선을 다합니다.
겨울철 대표간식 “붕어빵으로 사랑을 나눠...
김포항일의병운동과 인물을 조명하는 학술...
전국장애인승마대회서 운양고 허준호군 그...
김포시새마을회, 추석 맞이 사랑의 쌀 3,30...
19기 민주평통 김포시협의회 공식 출범
경기도의회 김철환 의원 우수의정 대상 수...
김포불교연합회, 영진 큰스님 초청법회 가...
김포署, 제 66대 박종식 경찰서장 취임
김포소방서, 제12대 권용한 소방서장 취임
김포소방서, 일반인 화재진압 유공자 3명에...
‘2019년 상반기 지역공동체일자리사업’참여자 추가...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